시작페이지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즐겨찾기추가
로그인 회원가입 | 아이디찾기 | 비밀번호찾기 | 장바구니 모바일모드
홈으로 와싸다닷컴 HW사용기 상세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MBL321북셀프 간단 소개
HW사용기 > 상세보기 | 2022-01-06 13:58:36
추천수 1
조회수   6,507

제목

MBL321북셀프 간단 소개

글쓴이

이호남 [가입일자 : 2002-10-23]
내용
 

바꿈질이 예전만큼 잦은 편은 아니지만 한동안 뜸했던 바꿈질이 다시 조금씩 시작되다 보니 기기들이 들락날락 하네요. 요즘은 작은 공간인 서재에서 컴퓨터와 연결한 음악들을 주로 소박하게 듣게 되다 보니 북셀프에 손이 갑니다. 그리고 위험을 감수하고 잘 알려지지 않은 기기들을 들여서 들어보려 시도하다 보니 음에 대한 기준이 조금 흐트러진 것 같기도 하고... ^!^

 



최근에 MBL321이란 불셀프를 듣고 있는데 이게 처음보다 점점 소리가 좋아지는 것 같습니다.
첫만남에서도 야 이 6kg짜리 작은게 이 정도 저역까지...” 하며 기특하게 여겼는데 앰프와 호흡을 맞춰가더니 점점 자신이 좋은 스피커임을 입증하고 싶어서 안달하는 것 같습니다. 약간 울리기 어려운 북셀프이기에 볼륨밥을 좀 먹고 앰프의 레벨을 요구하는 단점이 있기는 하지만 일단 제짝을 만나면 화사한 고역, 적당한 중역대, 그리고 북셀프 답지 않게 푹푹 내려 앉는 저음까지... 분명한 것은 듣는 순간 아 High End구나를 느낄 수 있을 정도의 스피커라는 것.  

중역대를 풍부하게 끌어내기가 쉽지 않은데 앰프의 댐핑팩터가 최소 100 이상은 되어야 할 것 같습니다.
다시는 분리형 앰프를 사용하지 않기로 작정했기에 인티앰프로만 운용하지만, 요즘은 이 녀석에게 분리형을 붙여봐주면 어떨까 싶기도 하네요. KEF 레퍼런스 모델1을 내보냈기에 둘을 직접 비교해보지는 못했지만 약간 반응이 느린 듯 하면서 잔영감과 풍성함, 공간감이 좋았던 KEF에 비해 속도감이 좋고 찰랑대는 고역이 좋아서 선명한 느낌과 현악의 살랑임이 좋은 것 같습니다. 관현악에서도 분리도 음장감 등 북셀프 답지 않은 능력을 보여줍니다. 트위터는 다인 특주트위터를 장착했는데 북셀프임에도 웬만한 톨보이와 견줘서 뒤지지 않는 느낌입니다. 지금 허접한 스탠드에 올려두고 있는데 제짝 스탠드를 자작나무 합판으로 맞춰줘야지 하고 있는데 게으름에 차일피일 미루고 있습니다.


시커먼게 디자인이 구려서 확 진노랑으로 칠해버릴까 싶기도 하고... ^!^   . 

PS; 저음이 뚝뚝 떨어지는 음반 ...

Goyescas, Act I, Scene 3: "Intermezzo" (Arr. for Double Bass and Guitar by Klaus Stoll and José Vítores) · Klaus Stoll, José Vítores






추천스크랩소스보기 목록
김성혁 2022-01-06 20:11:47
답글

스피커가 잘생겼습니다.
밀폐형인가요? 어떤 앰프와 매칭하셨나요?

이호남 2022-01-07 08:34:58

    저는 시커먼게 좀 못생겼다고 봤는데요. ^!^
밀폐형은 아니고 앞면 하단에 길다랗게보인 곳이 전면 덕트입니다.
앰프는 yba integra, revox b150, arcam alpha9인데 장단점이 있습니다.
개인적으론 리복스가 볼륨을 좀 올려야 하긴 하지만 음색이 좋고 푸근하게 들립니다.
Yba가 제일 좋은데 다른 스피커에 물려 있고 아캄은 힘도 좋고 드라이빙도 좋은데 음색이 리복스가 더 고급스럽네요.

이용준 2022-03-09 13:27:53
답글

정말 좋은 스피커입니다.

311e도 꼭 들어보세요.

적당한 파워만 붙여주면 하이엔드 소리를 들려주는 스피커입니다.

박호진 2022-04-12 22:11:06
답글

스피커모습이 정감이 갑니다.

좋은 사용기 잘 읽었습니다.

감사합니다.

  • 광고문의 결제관련문의